티스토리 뷰

 

구혜선은 갑자기 18일 본인의 SNS에 다음과 같은 의미심장한 글을 남겼다.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려고 한다", "다음주에 남편 측으로부터 보도 기사를 낸다고 하는데,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린다"

 

위와 같은 글과 함께 안재현과의 사적인 대화를 다음과 같이 공개했다.

 

위의 사적인 대화 내용 공개에 일부 네티즌들은 '사적인 대화를 안재현의 동의 없이 공개한 건 헤어진 연인과의 섹스동영상을 허락없이 유포한거나 마찬가지' 라는 반응도 나오고 있다.

 

구혜선과 안재현은 2015년 KBS 2TV 드라마 '블러드'에 함께 출연했으며, 작품 종영 직후 교제를 시작한 사실이 공개됐고 2016년 5월에 결혼했다. 두 사람은 tvN 예능 '신혼일기' 등을 통해 결혼 생활을 공개하기도 했다. 해당 프로그램에서의 구혜선, 안재현의 관계를 기억했던 사람들이 많기에 이런 갑작스러운 이혼 언급은 사람들을 많이 놀라게 하고 있다.

 

왼쪽은 안재현, 오른쪽은 구혜선의 대화.

 

 

 

구혜선이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려고 한다", "다음주에 남편 측으로부터 보도 기사를 낸다고 하는데,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린다" 라는 SNS 글 이후 위와 같은 문자메시지를 공개했는데, 메시지 내용에 따르면 안재현은 "이미 그저께 당신이 준 합의서와 언론에 올릴 글 다음 주에 내겠다고 '신서유기'(안재현이 출연하는 tvN 예능) 측과 이야기를 나눈 상황" 이라고 언급했다.

 

그러자 구혜선은 "다음 주 아니고 엄마 상태 보고. 나에게 '신서유기'가 내 엄마 상태보다 중요하지 않지" 라고 답했다.

 

그러나 안재현은 "이미 합의된 거고 서류만 남았다. 지금은 의미가 없는 만남인 것 같다. 예정대로 진행하고 만날게. (당신) 어머니는. 내가 통화 안 드린 것도 아니고"라고 언급.

 

이에 구혜선은 "결혼할 때 설득했던 것처럼 이혼에 대한 설득도 책임지고 해달라. 서류 정리는 어려운 게 아니니"라고 언급하며 가정을 지킬거라는 앞선 입장과는 좀 다른 심경을 보여주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네티즌들은 저런 구혜선과 산 안재현이 보살이라는 반응도 존재.

 

 

 

언론에는 단 4일 전 이런 기사가 올라왔었다. 이혼설이 있긴 했는데 끈끈한 부부의 연을 과시했다는 내용인데... 그게 며칠 안갔다.

 

 

양측의 속사정은 각각 들어봐야겠지만... 양측의 이미지를 갉아먹은건 확실한 듯 하다.

 

 

다음 주 안재현이 언론에 공개한다는 내용을 지켜봐야 할 듯 하다.

부디 양측 원만히 해결이 됐으면 한다.

댓글
댓글쓰기 폼
Total
95,505
Today
9
Yesterday
29